Media Log

[open education]에 해당되는 글 1

  1. h 웹으로 배운다 -우메다 모치오 2011.09.18
웹으로 배운다 - 6점
우메다 모치오 & 이이요시 토오루 지음, 김주란 옮김/제이펍
2008년도엔가 우메다 모치오의 웹진화론을 너무 재밌게 읽어서 그가 쓴 신간들은 항상 읽어보고 있는데, 새로나오는 책들은 그 때 만큼 충격적이고 재미있지는 않다.
이 책은 웹진화론에서도 다뤘던 MIT의 오픈코스웨어 같은 무료 오픈 교육을 책 전체의 주제로 다룬다. 나는 처음 책 제목만 보고는 이 책이 그런 내용일 것이라고는 생각들지 않았는데 제목이 좀 잘못지어지지 않았나 싶기도 하다.
 웹진화론에서 우메다씨는 오픈코스웨어가 왜 성공하지 못했었는지 비관적으로 봤었는데, 이 책에서 그런 이야기들을 다른 저자와 함께 토론 형식으로 좀 더 심도있게 다룬다.

현재는 MIT의 OCW 말고도 예일대학교의 OYC나 카네기 멜론대학 OLI가 생겼고 앞으로 더 많은 대학에서 시도할 것 같다. 특히 카네기의 OLI는 MIT처럼 문어발식으로 이것 저것 대충대충(?) 만들지 않고 몇몇 과목에 집중해서 만들려고 하는 의지가 보이는데 아쉽게도 내가 관심있어하는 컴퓨터 과학 분야는 아직 없다. 그렇지만 곧 Secure Coding, Principles of Computing 등 재밌어 보이는 과목들이 개설될 것 같아서 기대하고 있다.

그래도 제일 오래해왔고 가장 많은 강의를 보유한 MIT에는 마법사책으로 유명한 컴퓨터 프로그램의 구조와 해석이나 Introduction to Algorithms 등 아주 유명한 강의들도 있는데, 이게 생각했던 것처럼 도움이 되지는 않는다.
물론 가장 큰 이유는 영어이다. 영어권에서 태어난 사람들은 이런 오픈 강의들이 축복처럼 생각될지도 모르겠다만, 무슨 말인지 하나도 못알아듣겠는데 뭔 공부를 한단 말인가.
몇 년전부터 영어를 위해서 문법 공부만 신나게 했는데, 이런 동영상 강의를 볼 때마다 절반 이상 놓치면서 스트레스만 받고 있는 나를 발견한다.
뭐 그거야 어쨌든 영어를 잘 못하는 내 사정이고, 언젠가는 각 나라별로 자막도 제공해줄 것이라 믿는다. 물론 그 때까지 놀면서 기다려서는 안되겠지만.

또 한가지 아쉬운 점은 MIT에서 제공되는 동영상 강의 같은 경우 화질이 너무 떨어지는데다가 카메라도 거의 움직이지 않고 정적인 화면만을 보여준다는 점이다. 720p정도는 안되더라도 480p 정도로는 만들어야 하지 않을까? 고정된 카메라 화면은 그 자체로 수면제이다. 내가 영어를 완벽하게 이해할 수 있었더라도 이 강의를 보면 재미가 있었을까 하는 생각이 드니 말이다.
물론 이것들 또한 앞으로는 더 좋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하지만 처음 만들 때부터 좀 잘 기획해서 만들었으면 더 좋았을텐데 말이다. 게다가 MIT는 오픈 코스웨어의 갯수에만 집착하고 있는 것 같다. 즉, 이전에 강의를 만들어 놓은 것은 새로 만들지 않고 그걸로 계속 우려먹는다. 따라서 아직 오픈용으로 안만들어져있는 강의나 새로 개설되는 강의만이 오픈코스웨어에 추가되고 있으므로 기존 강의들은(정적이고 저화질의) 전혀 업데이트가 안되니 답답한 노릇이다.
그래서 카네기의 OLI나 다른 새로운 대학에서 새롭게 시도하는 오픈 교육들이 더욱 기다려진다.

P.S 출판사인 제이펍에서 오픈 코스웨어 사이트들을 잘 정리해둔 링크가 있다.
오픈 코스웨어 관련 사이트 모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