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내가 네이버에서 좋아하는 딱 두가지 제품(혹은 서비스)은 나눔 폰트네이버캐스트이다. 한 5년여 전에 처음 네이버캐스트라는 걸 알았을 때 그 아름답고 잘 쓰여진 글들을 읽으며 홀딱 반해서 더 많은 사람들이 읽었으면 좋겠다 생각했었고, 사람들이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네이버에서 RSS 피드를 제공해주면 좋겠다라는 생각도 했었다. 





네이버에서 피드를 제공해주지 않자(네이버는 네이버Me를 쓰라고 권유함. 하지만 누가...) 몇몇 사람들이 직접 크롤링해 피드 서비스를 제공했었는데, 모바일에서 레이아웃이 깨져서 읽기 불편한 서비스도 있고, 잘 쓰고 있다가 어느 날 갑자기 도메인이 사라져버린 서비스도 있었다.


그래서 내가 만들었다.


몇 개월동안 혼자 쓰며 즐거움을 느끼고 있다가 오늘 문득 다른 사람들과도 공유하면 좋을 것 같아서 코드와 함께 피드 주소들을 공개한다.


EDIT: 2016-06-09

새로운 카테고리가 추가되었다는 제보를 받고 리스트를 한번 갱신하였다. 갱신된 최신의 리스트는 https://github.com/BenjaminKim/navercast_rss_feed 에서 볼수 있으며, 아래 리스트에는 추가하지 않았다.


  • 건축 기행(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18

  • 게임의 세계(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881
  • 공연스테이지(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42
  • 교양 경제학(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89
  • 매일의 디자인(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58
  • 문학 광장(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8
  • 문화유산(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55
  • 미술의 세계(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48
  • 상식백과(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98
  • 스포츠월드(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05
  • 아름다운 한국(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
  • 옛날신문(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41
  • 오늘의 과학(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8
  • 음식과 요리(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53
  • 음악의 선율(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65
  • 인물과 역사(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74
  • 일상의 심리학(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32
  • 지구촌 산책(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79
  • 철학의 숲(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87
  • 취미의 발견(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79
  • 테크놀로지월드(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04
  • 화제의 인물(종합) http://navercast.petabytes.org?cid=1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Soulbrotha at 2014.12.30 11:08 신고 [edit/del]

      덕분에 좋은 RSS 많이 추가할 수 있었습니다.

      Reply
    2. Favicon of http://novafactory.net BlogIcon Nova at 2014.12.30 11:18 신고 [edit/del]

      잘 보고 갑니다~//

      Reply
    3. seismos at 2015.01.01 19:11 신고 [edit/del]

      유익한 RSS정보 감사합니다. 새해에는 복 많이 받으세요.^^

      Reply
    4. Ethan at 2015.01.03 23:22 신고 [edit/del]

      고맙습니다. 오랫동안 잊고있던 지식인의 서재가 생각나서 검색하다 이렇게 값진 정보를 알게 됐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Reply
    5. ban at 2015.01.11 00:40 신고 [edit/del]

      감사합니다. 무엇보다도 고생하신걸 공유하시는 마음이 감사합니다.

      Reply
    6. asd at 2015.01.20 16:30 신고 [edit/del]

      유용한 정보 고맙습니다. 2015년 한해 즐거운 일 가득하시길.

      Reply
    7. sj at 2015.01.21 05:18 신고 [edit/del]

      감사합니다!

      Reply
    8. thankyou:) at 2015.03.12 14:40 신고 [edit/del]

      찾고 있었는데 감사합니다~

      Reply
    9. sang at 2015.04.09 16:15 신고 [edit/del]

      정보공개해주셔서 많은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Reply
    10. koo at 2015.07.15 15:27 신고 [edit/del]

      와우.. 정말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아주 많은 도움 받았습니다.

      Reply
    11. npower at 2015.07.23 21:50 신고 [edit/del]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Reply
    12. butumm at 2016.06.09 04:44 신고 [edit/del]

      제가 찾던 바로 그 피드들입니다. 잘 쓰겠습니다. 너무 감사합니다!!
      그리고,
      아직 네이버캐스트 즐겨보시는지 모르겠으나, "인문과 과학의 만남"이라는 섹션이 추가되었습니다.
      (http://navercast.naver.com/list.nhn?cid=2911&category_id=2911)
      최근에 추가되어 그런지 올려주신 리스트에는 포함되지 않은데요.
      올려주신 피드 주소들을 응용해서 주소 뒤의 아이디 넘버만 2911로 수정해서 추가하니 일단 해당 피드가 추가되긴했습니다.
      (http://navercast.petabytes.org/?cid=2911)
      그런데 전체 목록이 아니라 딱 세 개만 추가되고 마는데요. 혹시 문제가 뭔지 잠깐 봐주실 수 있으신가요?
      고맙습니다.

      Reply
      • Favicon of http://www.benjaminlog.com BlogIcon 김재호 at 2016.06.09 10:48 신고 [edit/del]

        제보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https://github.com/BenjaminKim/navercast_rss_feed 페이지에 신규로 추가된 내용도 모두 적용해두었으니 한번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3개만 추가되는 이유는 트래픽이 점점 많아짐에 따라 개인서버 비용을 줄이기 위해서 최근 3개 글만 보내주도록 만들었기 때문이에요. 더 개선할 수 있을지 방법을 고민해보겠습니다.

        저도 덕분에 재밌는 주제들 더 등록해서 볼수 있게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13. ㅇㅅㅇ at 2016.11.12 16:43 신고 [edit/del]

      감사합니다^^

      Reply

    submit
    웹 개발자를 위한 웹을 지탱하는 기술 - 8점
    야마모토 요헤이 지음, 김성훈 옮김, 권정혁 감수/멘토르
    세련되게 잘 만들어졌다고 생각되지는 않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느샌가 세상에 너무도 깊숙이 파고들어 사용되고 있는 응용 프로토콜이 있다. 이 책의 제목인 웹을 지탱하는 기술의 1번 타자인 HTTP 이다.

    이 책은 Restful 하다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잘 가르쳐주는 책이다.
    책의 초반부에는 웹과 HTTP의 역사를 말해주는데 재밌게 읽었다.
    그 이후에는 HTTP 프로토콜에 대해서 많은 장을 할애하고 뒤에서는 Atom, Json, 마이크로포맷 등에 대해서도 다룬다.

    아주 깊은 내용을 다루는 것은 않지만 이런 주제를 다루는 한글책이 그동안 거의 없었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한번쯤 사서 읽어볼 가치가 있는 책이다. 내용도 꽤 재미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submit
    stackoverflow.com은 프로그래밍에 관한 질문을 하기 위한 내가 아는 최고의 사이트이다.

    나는 이 곳을 알게된 후부터 궁금한 것이 있을 때마다 종종 질문하고는 하는데, 답변들이 너무 훌륭해서 아주 많은 것들을 배웠다.

    50K 이상의 뱃지를 달고 있는 사람들은 거의 전설급들인데, 도대체 이 사람들이 모르는게 뭐가 있을까 하는 정도의 지식을 가지고 있다.

    나는 이들의 답변을 받으며 감탄하면서, 내가 질문하는 것말고도 이 사람들의 답변을 몽땅 읽어보면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겠다 생각이 들었다. 스택오버플로우는 사용자 별로 피드를 제공하긴 했지만, 불행히도 답변 뿐만이 아니라 미친듯이 많은 그들의 코멘트까지도 딸려내려와서는 나를 괴롭혔다.

    오늘 집에서 놀면서 직접 피드를 파싱해볼까 하다가 누군가가 이미 잘 만들어놓은 매시업 애플리케이션을 발견했다.

    http://stack2rss.stackexchange.com/{site}/users/{ID}/answers?body=true
    위와 같은 형식으로 피드의 URL을 만들 수 있다.

    예를 들어, 스택오버플로우 최고의 탑 랭커이자 C# in depth를 저술한 Jon Skeet의 답변 피드는 위의 주소로 받아볼 수 있다.

    {site} 위치에는 물론 stackoverflow말고도 serverfaultsuperuser 등이 들어갈 수도 있다.

    HansJaredPar 같은 사람들은 주로 C/C++을 이용한 윈도우 프로그래밍에 대한 완벽한 답변들을 제공한다. -요즈음에는 .NET 쪽 답변을 더 많이해줘서 좀 서운하긴 하다.
    아래는 그들의 답변 피드 주소이다.

    Hans Passant

    Jared Parsons - 마이크로소프트에 다니며, VsVim 을 만들기도 했다.

    아참, 아주 재밌는 사실 중 하나는 C++의 창시자인 비야네도 스택오버플로우에서 답변을 한다는 것이다. - 단 한번 뿐이었지만.
    믿기 힘든가? 한 번 확인해보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mastojun.net BlogIcon mastojun at 2010.09.22 21:59 신고 [edit/del]

      좋은거 배워갑니다 ^.^)!

      Reply

    submit
    책 구경을 하러 강컴에 갔다가 페이지가 바뀐 것을 보고는 깜짝 놀랐다.

    가장 맘에 드는 부분은, 바로 RSS의 지원이다.

    강컴의 피드 페이지를 둘러본 결과 알라딘의 그것보다 좀 더 나은 점이 있다면, 서평을 받아볼 수 있다는 점이다.

    서평을 피드에 포함 시킨 것은 아주 좋은 아이디어였다고 생각한다. 책을 다른데서 살지라도 나는 꼭 웹서핑은 강컴에 가서 하곤 했는데, 그 이유 중 하나는 잘 쓰여진 서평들이 많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그런 서평들은 새로운 좋은 책을 알게 되는데 종종 도움을 주곤 했는데, 이제 그 서평들을 앉은 자리에서 받아 볼 수 있다니 너무 기쁘다.
    대신 본문 전체를 공개하지는 않는데, 이 부분이 조금 불편하다.
    강컴에서 잘 판단해서 좀 더 편하게 서평들을 읽을 수 있도록 해주었으면 좋겠다.

    강컴 피드의 또 하나의 좋은 점은 카테고리 구분이 잘 되어있어서 원하는 책들 목록을 좀 더 정확하게 받아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알라딘이나 YES24는 컴퓨터 전문 서점이 아니라서, IT 서적 카테고리가 강컴보다는 두리뭉실하다. 아마도 대부분의 프로그래머들은 '따라하세요 한글 2007', '시나공 정보처리기사 어쩌구' 와 같은 책들까지 리더기에 껴들어오는 것을 원하지는 않을 것이다.

    그동안 알라딘의 피드를 구독해왔는데, 이제는 강컴으로 바꾸어야겠다.

    좋은 기능이 추가되어져 기쁜 반면에 아쉬운 부분들도 있는데, 가장 실망스러운 부분은 페이지 레이아웃이 망가져서 보여진다는 것이다.
    나는 파이어폭스 브라우저를 사용하는데, 메인 페이지부터 레이아웃이 완전히 깨져서 보여진다.


    아마 강컴에서도 이를 알고 있을꺼라고 생각하지만, 많은 파이어폭스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사이트인 만큼 좀 더 배려해서 오픈해줬으면 어땠나 하는 아쉬운 마음은 어쩔 수 없다.
    하지만 곧 수정될 것으로 기대한다.

    어떤 새로운 모습들이 추가되었는지를 사용자들에게 가르쳐줬다면 더 좋았을텐데 어찌된 일인지 공지사항이나 안내페이지를 볼 수 없는 것은 또 다른 아쉬운 점 중 하나이다.
    이런 이야기들을 강컴에 해주고 싶지만, 그나마 예전에 피드백의 유일한 장소였던 자유게시판 마저도 어디갔는지 찾을 수가 없다.

    신고
    1. Favicon of http://hisjournal.net/blog BlogIcon 아리새의펜촉 at 2009.02.22 22:20 신고 [edit/del]

      여태 Feed43으로 강컴을 RSS 구독했는데 이제는 직접 받아볼 수 있겠네요. 다만, RSS 피드 내용이 너무 부족한 것 같아요. 최소한 목차 만이라도 안내 해주면 좋을텐데요.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Reply
      • Favicon of http://www.crazytazo.com BlogIcon 김재호 at 2009.02.23 00:47 신고 [edit/del]

        그러게요, 책 제목만 달랑이라니. 알라딘에서는 사진이랑 목차가 나왔었는데.
        뭐 아마도 고쳐지게될껍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defree.co.kr/blog BlogIcon Samuel at 2009.03.02 02:36 신고 [edit/del]

      맥에서 사파리를 쓰는데 다행이 안깨셔저 나오는군요. 저도 앞으로 강컴 RSS 좀 눈여겨봐야할 것 같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Reply

    submit